본문 바로가기

시드니

시드니간지노 - 일주일간의 호주 시드니 여행 후기, 사진 모음 9월에 다녀온 시드니여행기, 12월이 되어서야 리뷰를 마쳤네요. 시드니에서 가볼만한 곳들은 꽤 다닌 것 같네요.잠깐, 시드니가 수도인 줄 아는 분들도 가끔 계시죠? 호주의 수도는 시드니도, 멜버른도 아닌 캔버라입니다. 대부분의 도시들이 오스트레일리아 동쪽에 위치하지요. 자 이제, 일주일간의 시드니 여행기를 하나의 포스팅으로 정리해봅니다. 이미지 로딩이 좀 길어요. 처음으로 간 곳은 시드니 동물원, Reptile Park였지요. 이름과는 다르게, 호주에 왔으니 코알라와 캥거루부터 찾게 되더군요. 눈 뜬 코알라 사진 찍고 상당히 만족스러웠습니다 ㅎㅎ캥거루에게는 먹이도 줘보고요. 2013/09/23 - [여행휴양상자/시드니] - 호주는 역시 캥거루와 코알라! Reptile Park 사구에서 샌딩보드타러 가볼까.. 더보기
시드니 여행의 마지막 일정, 하버브릿지, 오페라하우스 야경 투어 약 30개의 포스팅으로 9월에 다녀온 시드니 여행기를 연재하고 있었네요. 그리고 오늘이 그 마지막 여행기!호주 시드니 밤문화...라고 까지 하기엔 모자란 듯 하지만, 시드니 밤 풍경 정도가 되겠네요. 하버 브리지와 오페라하우스의 밤 풍경! 시드니에서 사진을 찍기 좋은 포인트가 몇 군데 있습니다. 이 곳들을 골라 사진을 찍어보네요. 삼각대 없이 야경 촬영을 하는지라, 손떨림방지 VC 켜고 최대한 집중하여 촬영에 임해봅니다.시드니 오페라하우스는 이 정도 거리에서 보는 게 제일 예쁜 것 같아요. 날라다니는 새들이 조명에 비추어 새로운 풍경을 연출합니다. 시드니 하버 브리지 Sydney Harbour Bridge의 위엄! 이제 이 다리를 제가 한 번 건너가보겠습니다. 하버브릿지를 걸어가는 기분! 도로 중앙에 전.. 더보기
시드니 하버 야경, 아이에게 다가온 외국인의 정체는? 시드니타워에서 야경까지 찍고 나와서, 저녁을 먹은 뒤... 시드니 밤 투어를 떠납니다.시작하려는데 한 외국인이 어린 사촌동생에게 접근을 하네요. 뭔가를 주려고 하는데... 일단 경계를 했습니다.치안이 좋지 않은 나라라면 일단 뭔가를 주고 살갑게 얘기한 다음에 돈을 요구하잖아요. 그래서 그렇게 생각을 해버린거죠. 알고보니 정말 아이가 너무 귀여워서 선물로 망원경을 주고 싶었던 것! 그것도 모르고 이상한 사람 취급하여 단호박 돋게 거절한게 너무 미안했어요.다시 아이와 사진을 찍어주며 웃어준 외국인... 의심해서 미안했어요! 시드니 달링하버는 연인을 위한 거리라고 하는 설명을 나에겐 사치! 일단 시드니 하버 주변을 돌아봅니다. 조명도 예쁘고... 분수도 예쁘고... 나는 솔로. 읭? 노보텔이 뒤로 보이네요. .. 더보기
호주, 낮의 오페라하우스와 시드니 시내 풍경 호주여행을 하면서 여기저기서 쉽게 볼 수 있었던 오페라하우스... 처음으로 근처로 왔습니다.오페라하우스는 멀리서 보는 것이 가까에서 보는 것보다 예쁘다고 하지요 ㅎㅎ 그래도 사진으로 이렇게 보니 나쁘지 않지요? 이게 다 제가 사진을 잘 찍어서..... 죄, 죄송합니다... 그리고 하버브릿지도 가까이 보입니다. 한국인은 역시 기념사진부터 뭔가 RPG에서 본듯한 노천 카페 아닌가요? 이런데서 노트북으로 일하면 정말 잘 될 것 같아요! (아... 왜 여기서도 일 생각을...) 바람이 많이 불어서 어정쩡한 2:8 가르마 완성 오페라하우스에 좀 더 가까이 올라가볼까요? 괜한 손모양 안으로 들어가면 이렇게 티켓을 팔고 있습니다. 오페라 보러 온 것은 아니니 패스... 여튼 가까이서 보면 이렇습니다. 이 곳이 바로 .. 더보기
시드니 그랜드 퍼시픽 드라이브 행글라이더 포인트 경치 이번에 도착한 곳은 시드니의 그랜드 퍼시픽 드라이브 코스의 행글라이더 포인트입니다. 멋진 경치에 일단 빠져보고~ 초보자도 글라이더를 타기 좋은 곳이라고 들은 것 같아요. 이 의자 앉아 데이트를 하면 멋질 것 같군요. 그랜드 퍼시픽 드라이브 안내 표지판 이런 배경을 보면 가슴이 탁 트이지 않나요? 해변 마을도 너무 예쁩니다. 이런 곳에서 살면 스트레스가 덜할 것 같은 느낌? ㅎ 저도 스트레스를 이 곳에 버리려 점프샷을! 부끄러운 복근(?)은 스티커로 가리고... (쵸콜릿 스티커가 있었으면 좋았으련만) 이제 다른 곳으로~ 커피 한 잔 하러 갈 곳은 어디에~ 모퉁이 가게에서 커피 한 잔! 울릉공이 기대됩니다~ [여행사/숙박/항공 모음] 1. 온라인투어 : 제가 자주 이용하는 곳입니다. 날짜별로 여행 일정 찾기.. 더보기
시드니 전경이 보이는 곳, 더들리 페이지 본다이비치에서 멀지 않은 곳, 더들리 페이지 Dudley Page Reserve 에 도착했습니다.이 곳은 시드니 시내가 한눈에 들어오는 공터로 유명한 곳이지요. 특이하게 생긴 이 공터, 많은 사람들이 시드니 시내 경치를 보기 위해 모여드는 것 같습니다. 누군가의 사유지였다가 공개되었다는 말이 있네요. 경관을 해치지 않게 하려 건물을 못 짓게 하는 것 같습니다. 사진으로 보니 감흥이 덜하네요... 파노라마로 찍을 걸 그랬나봅니다. 아니면 사진술이 부족한건가... 저 멀리 본다이비치가 보입니다. 하버브릿지도 보이네요. 역광입니다 역광. 오페라하우스도 얼핏 보이는 것 같은데... 이제 다시 다른곳으로 이동할 시간... 시드니 시내를 전망할 수 있는 더들리 페이지였습니다. [여행사/숙박/항공 모음] 1. 온라인.. 더보기
시드니 선상 런치 크루즈와 오페라하우스, 하버브릿지 풍경 이제 본격적으로 시드니 여행이라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왜냐하면 선상 크루즈를 타고 오페라하우스, 하버브릿지 등을 제대로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거든요! 크루즈를 기다리며... 시드니 강을 가로지를 크루즈의 위엄 선상 뷔페로 점심을... 여전히 줄 안 서는 중국 관광객들때문에 신경이 쓰였지만, 잘 조율해줘서 차례대로 먹을 수 있었네요. 배 안에서 포식을 하기엔 쉽지 않으니, 적당히 먹기로... 실제로 속이 좋지 않더군요. 배 안에서 창밖으로 바라본 오페라하우스 식사는 적당히 하고 밖으로 나와야겠습니다. 요트가 반갑네요. 강을 바라보는 컨셉! 시드니의 오페라하우스와 하버브릿지... 배 2층도 궁금해지네요! 호주 국기가 보입니다. 피자박스가 떠오르는 배 ㅋㅋ 다시 보이는 오페라하우스 정말 피자박스 같지.. 더보기
시드니, 미시즈 매쿼리스 포인트 Mrs. Macquarie Point 제놀란동굴에서 하룻밤을 지낸 후, 아침이 되어 상쾌하게 다음 여행지로 떠납니다. 날씨가 너무나도 좋네요. 도착한 곳은 호주, 시드니 하면 떠오르는 오페라하우스와 하버브릿지를 볼 수 있는 공원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곳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는 찰나, 이 곳에 가장 많은 사람들은 호주 사람들이 아니라는 걸 알아챕니다.중국 단체 관광객이 점령한 이 곳... 슬슬 중국 단체 관광객 알레르기가 생기려 합니다. 최대한 사람이 적은 곳을 돌아다니며 아름다운 기분을 내보려 합니다. 바로 이 곳이 여행 포인트. 미시즈 매쿼리스 포인트입니다. Mrs. Macquarie Point는 호주 2대 총독 맥쿼리 부인이 남편을 기다린 곳입니다.시암석으로 이루어진 이 의자가 매쿼리스 체어. 사진엔 한두명밖에 보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