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애

단편 연애소설 - 고백 평가사 (상) 고백 평가사 (상) 어느새 텅텅 비다시피한 버스 안. 술취한 우형이 스르르 눈을 뜬다. 버스기사가 잘 보이지 않는 좌석버스 뒷자리에 앉은 그는 창밖을 바라본다. 슬금슬금 내리는 빗방울로 뿌옇게 되어버린 창문은 우형을 더욱 초조하게 만든다. 옷 소매로 창문을 닦아 밖을 보니 생소한 곳이다. 혹시 내릴 곳을 지나지 않았는지 걱정이 되어 두리번거리는데 버스 안은 우형까지 5명의 승객이 있을 뿐이고, 그마저도 다 앞에 앉아 주위엔 혼자 뿐이다. 아니, 시선이 느껴져 다시 보니 옆자리에 이상한 차림의 여자가 앉아있었다. 우형을 뚫어져라 보고있던 그 여인이 우형에게 말을 걸었다. "빨리 고백을 하고싶죠?" "네?" "그녀에게 고백을 하고 싶으시잖아요." "네? 뭐라고요?" 안그래도 우형은 오늘도 술자리에서 친구들에.. 더보기
연애 중 남자가 싫어하는 말 1위, "내가 왜 화났는지 몰라?"에 대처할 남자의 한 마디는? 웹서핑 중, 재미있는 대화내용이 있더군요. 女: "오빤 내가 왜 화났는지 몰라?" 男: "알아" 女: "뭔데?" 男: "알지만 말하고 싶지않아" 女: "뭔데 말해봐" 男: "너는 내가 왜 말하고 싶지 않은지 몰라?" 연애 중 남자가 여자에게 듣기 가장 싫어하는 말 1위라고 하는 '내가 왜 화났는지 몰라?'에 대한 남자의 대처법. '너는 내가 왜 말하고 싶지 않은지 몰라?' 이런 대화상황은 본 적이 없어서 문득 궁금해졌습니다. 정말 이런 상황이 되면 그 뒤는 어떤 상황이 펼져질 지. 그래서 어젯 밤에 이 내용을 페이스북에 올려놓고 잠을 청했지요. 자고 이러나니 이런 폭발적인 반응이 ㅎㅎ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아직도 진행중인 댓글은 제 페이스북 해당 글(링크)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남녀간에 싸울 .. 더보기
봄꽃놀이 데이트로 행복이 솔솔~ 작년 이맘 때, 서울에서 벚꽃놀이를 할 수 있는 데이트장소를 리뷰한 적 있습니다. 2009/04/12 - [오렌지노상자/데이트 / 맛집] - 서울 근교 꽃놀이 데이트 장소 총 집합 그 중에서도 특히 삼청공원, 워커힐길, 곰달래길, 벚꽃십리길, 청계천을 추천해드렸었는데요, 이번에는 서울~경기로 범위를 좀 넓혀서 대학교정, 경마공원, 에버랜드를 추천해드리고자 합니다. 먼저, 근처 대학 교정만 가도 아름다운 꽃들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아래는 작년 즈음 이화여대에서 찍었던 사진들인데, 꽤 좋더군요. 연대도 물로 좋고요~ 2009/04/22 - [오렌지노상자/데이트 / 맛집] - 이화여대에 핀 봄을 훔쳤다. 정문 쪽은 이렇게 도란도란 얘기를 하는 학생들이 많습니다. 아래는 경마공원입니다. 2009/02/25 .. 더보기
테디베어뮤지엄이 있는 대표 전망대, N서울타워 서울데이트코스로 자리매김 서울의 대표적 관광코스이지만, 가 보지 않았던 N서울타워(구 남산타워)에서 데이트를 했습니다. N서울타워 주소 서울 용산구 용산동2가 산 1-3 설명 여유로운 휴식과 다양한 문화가 함께하는 서울의 복합문화공간 N서울타워 상세보기 로드뷰로도 N서울타워를 볼 수 있습니다. 서울을 관광온 지방 거주자나 외국 관광객은 n서울타워, 63빌딩, 한강유람선 등을 경험해보는 경우가 많지만 막상 서울에 살면 꼭 그렇지 않은 것 같습니다. 가깝기때문에 언제든 맘 먹으면 갈 수 있어서일까요? 심지어 저는 군대에서도 내무실 뒤로 N서울타워가 보였기에 가보고 싶은 마음이 크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최근에 도쿄타워를 가보며, N서울타워에 다녀온 적이 없어 비교할 수 없다는 점에 안타까우면서도 부끄러웠는데요, 제 생일을 기념하기 .. 더보기
사이좋은 연애를 위한 필독 주례사 얼마 전, 미사 때 주임신부님 강론 때 들었던 내용과 비슷한 주례사를 찾게 되어 올린다. 출처 : 연인간에 싸우지 않는 방법(신지식) 법륜스님의 주례사 오늘 두 분이 좋은 마음으로 이렇게 결혼을 합니다. 그런데 이렇게 좋은 서로 사랑하는 마음으로 결혼을 하는데, 이 마음이 십 년, 이십년, 삼십년 가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여기 앉아 계신 하객 분들 결혼식장에서 약속한 것 다 지키고 살고 계십니까? 이렇게 지금 이 자리에서는 '검은 머리가 하얀 파뿌리가 될 때까지 아무리 어려운 일이 있거나, 어떤 고난이 있더라도 서로 아끼고 사랑하며 서로 돕고 살겠는가?'물으면, "예" 하며 약속을 해놓고는 3일을 못 넘기고 3개월, 3년을 못 넘기고 남편 때문에 못살겠다, 아내 때문에 못살겠다. 이렇게 해서 마음으로 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