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2여객터미널

인천공항 제2터미널 라운지 비교체험 SPC 편 레드카드 PP카드 사용 인천공항 제2터미널 개장 후, 두 번째 대한항공 출국으로 이 곳에 왔습니다. 여전히 쾌적한 공항터미널인데, 이전엔 마티나라운지를 가봤으니 이번엔 다른 곳을 가볼까 하는 생각이 들었네요. 현대 레드카드를 쓰고 발급 받은 PP카드(Priority Pass)를 가지고 입장할 수 있는 제2터미널 라운지는 마티나, SPC, L 이렇게 3개가 조회되더라고요. 바로 보이는 라운지인 SPC를 찾아가봤습니다. 찾기 어렵지 않은 곳에 있어요. 마티나 라운지와는 약간 거리가 있고요. 여기에서 일단 레드카드를 제시하니, SPC lounge 스티커를 붙여줍니다. 안에서 보여주면 된다고 하네요. 공항 라운지는 출국 전 들르기 정말 좋기에 일부러 여유 있게 오는 편입니다. 만약 무료가 아니라면 정상 가격을 주고 이용할 것 같진 않.. 더보기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첫 날 대한항공 이용기 여행간지노의 인천공항 제2청사 첫날 이용 리뷰 오렌지노의 미국 자유여행 -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대한항공 이용기 2018년 1월 18일, 대한항공 등 일부 항공사에서 이용하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첫 날 우연히 저는 미국 LA 출국 일정이 있었습니다.이렇게 첫날 이용할 수 있게 된 게 신기하면서 기쁘네요. 아직 당일 출국 후기 포스팅은 없는 것 같으니 호텔에서라도 이렇게 서둘러 포스팅을 해봅니다.저는 현재 로스앤젤레스의 비싸고 허름한 호텔에 있습니다. (여기 숙박요금 실환가...) 한국은 겨울이고, 캘리포니아주는 따뜻하니, 외투보관서비스를 이용할지 고민을 했습니다. 일단 사설(크린토피아)같은 건 아직 제2청사에 없는 것 같고, 대한항공 서비스는 5일 이후론 하루에 2,500원정도 내야한다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