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후기

그루폰 2끌림 투어 오픈 이벤트 - 싱가폴, 발리 여행 안녕하세요, 여행간지노 오렌지노입니다.최근에 여행 상품 소개가 조금 뜸했네요.그루폰에서 소셜커머스 쇼핑을 하던중, 흥미로운 이벤트를 발견하여 소개합니다.2끌림 발리 + 싱가폴 에어텔 6일 상품 소개에 대한 이벤트인데요,지금 제가 하는 것과 같이 SNS에 홍보를 하여 추첨을 통해 여행상품을 제공해주는 이벤트입니다.먼저 [이 곳]을 클릭하시면 해당 상품을 보실 수 있습니다.2끌림 투어는 싱가폴항공, 온라인투어, 그루폰이 함께 준비한 여행서비스네.. 더보기
해외 자유여행 중, 식당을 찾을 때 실패하지 않는 4가지 비법 - 여행간지노 팁 시리즈 여행간지노의 해외여행 팁 시리즈가 이어집니다. 1. 신나는 해외여행! 출국 시 공항에서 해야할 일들은? 2. 외국에서 와이파이를 무제한으로 사용하는 방법은? 오늘은 식사편, 밥 먹는 것이 정말 중요하죠. 자유여행을 떠나면 식당도 직접 찾아야 하는데, 고민이 됩니다. 여행 책자나 여행블로그 글을 보고 찾아가기도 쉽지 않을 것 같고, 정말 즉흥적으로 밥 먹을 곳을 찾아야 하는 상황이 된다면? 그럴 때를 대비해 식당 찾는 노하우를 전수합니.. 더보기
여행의 마지막, 베르사유 궁전 밖에서 - 오렌지노의 유럽여행기 #50   이제 베르사유 궁전을 나왔습니다. 만족스러웠던 오렌지노의 유럽여행도 이제 끝이 났네요. 파리 공항으로 가기 전에, 아쉬운대로 베르사유 궁전 밖에서 마지막 사진이나 실컷 찍었습니다. 여행 내내 날씨가 참 좋았습니다. 유럽이라 비도 종종 올 줄 알았는데, 참 다행이었지요. 잠시나마 파리지앵 오렌지노~ 이 곳은 베르사유궁전의 입구였지요. 소매치기에 대비하기 위해 가방을 항상 크로스로... 참 다들 자유로와 보입니다... 더보기
사교파티가 벌어지던 베르사유 궁전 거울의 방 - 오렌지노의 유럽여행기 #49   드디어 베르사유 궁전 거울의 방에 들어갑니다~! 이번에는 사진보다 동영상을 먼저 공개하겠습니다~ 정말 화려하지요? 황금빛 장식들과 거울로 가득합니다. 베르사유 궁전 왔다감... 정도의 사진.. 창문으로 보이는 베르사유 궁전 정원의 호수! 창문에 바짝 대고 찍어봅니다. 정말 멋지네요!   루이 15세나 16세쯤 되보이네요. 루브르박물관에도 있었던 나폴레옹 대관식 그림입니다. 2011/06/.. 더보기
화려함의 극치, 파리 베르사유 궁전 - 오렌지노의 유럽여행기 #48   드디어 오렌지노의 유럽여행의 마지막 코스, 베르사유 궁전입니다. 베르사유 궁전은 절대왕권의 루이 14세때 세워진 궁으로, 처음에는 사냥을 위한 별장이었다고 하네요. 베르사유 궁전을 찾은 관광객이 많아, 거의 인파에 끌려다니다시피 하다보니 사진을 찍기가 쉽지 않더군요. 그 와중에 소매치기도 주의해야하고... 편한 곳은 아니었습니다. 성당이었던 것 같고, 소수의 아이들만 입장하고 있었는데, 교육의 목적이 있지 않았나 싶네.. 더보기
세느강 유람선 타고 빛나는 밤의 에펠탑을 보며(동영상) - 오렌지노의 유럽여행기 #47   프랑스 파리 여행의 하이라이트, 세느강에서 유람선 바토무슈(Bateaux Mouches) 타고 에펠탑 점등식 보기! 파리 여행이 계획되어 있으시다면 꼭 추천드리고 싶은 코스입니다. 에펠탑은 9시 즈음 한 번, 10시 즈음 한 번 점등하여 발광하는데요, 9시 유람선을 타면 출발 전에 에펠탑 1차 발광 보고, 도착할때 쯤 2차 발광을 볼 수 있어서 황금 타임입니다. 운 좋게 이 시간에 탈 수 있었지요. ㅎㅎ 에펠탑 1차 발광 .. 더보기
몽 마르뜨, 화가 거리, 예수성심성당 - 오렌지노의 유럽여행기 #46   날씨 좋은 프랑스 파리~ 몽 마르뜨로 향합니다~ 잠깐, 짚고 넘어갈까요? 많은 분들이 몽 마르뜨 언덕이라고 하는데, 이는 틀린 표현입니다. '몽'이 언덕이라는 뜻이므로, 몽 마르뜨, 혹은 마르뜨 언덕이라고 표현하는 것이 맞습니다. 역전앞이라고 하는 것과 마찬가지의 틀린 표현인 것이지요. 이제부터는 몽 마르뜨 언덕이라 하지 마시고, 몽 마르뜨 혹은 마르뜨 언덕이라고 하세요~~ 저 멀리 예수성심성당이 보입니다. 드디어 도착한 몽 .. 더보기
프랑스에서 맛볼 수 있는 달팽이요리, 에스까르고 - 오렌지노의 유럽여행기 #45   달팽이요리 드셔보셨어요? 못드셔보셨으면 말을 하지 마세요... (달인 김병만 버전입니다;; 욕하지 마세요 ㅠㅠ) 프랑스 파리에서 현지식으로 먹은 에스까르고(달팽이 요리)를 소개합니다. 먼저 바게트가 나옵니다. 이것이 원조 파리바게트? 사진은 좀 별로네요. 달팽이 6알이 나왔습니다. 마치 소라에 메생이를 넣은 듯 합니다. 뽑아먹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맛도 괜찮네요. 달팽이 껍질 안에 든 소스는 홈에 부어 바게트에 찍어먹습니.. 더보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