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크래프트 비어

맥주 만드는 탭하우스 정동 독립맥주공장 최근 맥주를 만든지 좀 되어 근질거리던 차, 양조 시설이 갖춰진 탭하우스를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정동의 독립맥주공장이라는 이름 또한 포스가 있어보였지요. 오픈한지 얼마 되지 않아 많은 분들이 모르는 곳인 것 같습니다. 나중에 맥주를 만드는 양조인들의 성지가 될지도 모르죠. 10개가 조금 넘는 탭이 보이죠. 전부 국내 크래프트 브루어리입니다. 처음 들어보는 양조장도 좀 있었네요. 이 곳이 바로 양조실. 맥아, 물, 홉, 이스트를 이용하여 당화, 냉각, 발효, 탄산화가 이루어지는 곳이죠. 아쉽게도 현재는 양조사가 상주중이지 않아 양조시설은 쉬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이 곳에서 만든 맥주를 아직 맛보지 못한 게 참 아쉽네요. 독립맥주공장의 메뉴입니다. 아, 잘못 표기된 것도 있어서 수정될 예정인게 있긴 해요. .. 더보기
홍대입구 경의선책거리 탭하우스 에일크루의 수제맥주 즐기기 맛있는 맥주를 마시는 걸 큰 낙으로 살아가는 제가 이번에 찾은 펍은 바로 탭하우스 에일크루입니다. 홍대입구역 6번출구로 나와 경의선 책거리를 걷다 보면 만날 수 있는 곳이죠. 경의선책거리에서 산책을 하다 왼편을 보면 이렇게 수제맥주 에일크루 크래프트 비어 간판을 만날 수 있습니다. 테이크아웃도 된다고 써있네요. 탭하우스는 브루어리로부터 수제 맥주를 공급받아 판매하는 펍을 뜻합니다. 가지런한 서버들을 보니 벌써 기대가 되네요. 저 또한 홈브루잉을 할 수 있어, 이 가게와 맥주에 대한 설명을 좀 자세히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금요일 밤이다 보니 손님이 꽤 많더라고요. 제가 도착한 9시엔 테라스에 마지막 자리가 있었습니다. 주로 드링커블한 에일로 가득한 메뉴들. IBU(International Bitter.. 더보기
호치민에서 취향 저격 당한 크레프트 비어 몰트 사이공 호치민 1군의 한 호텔에서 문득 맛있는 맥주가 먹고 싶어 밤에 뚜벅뚜벅 걸어 나갔습니다.근처는 많이 돌아다녀서 길을 거의 외운 상태에서 새로운 가게를 발견했죠. 뭔가 입구부터 맛집 느낌이 드는 크래프트 비어 가게였는데 입구 사진은 안 찍었네요. 가게 이름도 MALT SAIGON(몰트 사이공) 이라 뭔가 신뢰가! 내부에 크래프트 비어 서버가 참 많고, 제가 좋아하는 페일 에일 종류도 많더라고요.유명한 크래프트 브루어리가 많이 보여서 더 반갑기도 했고요.우선 메뉴 맨 위에 있는 쟈스민 IPA는 먹어야겠다고 마음 먹고 메뉴를 살펴봅니다. 궁금하지도 않은 타이거 라거 외엔 전부 에일맥주네요. 역시 크래프트 비어는 에일! 우선 맛을 아는 맥주부터 주문했습니다. 플래티넘 브루어리의 골든 에일! 55,000비엣동으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