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렌지노상자/리뷰 모음

좋은데이 과일소주 옐로, 레드, 블루


요즘 과일소주바람이 장난 아니죠. 주류계의 허니버터칩이라는 순하리는 이미 구하기 쉽지 않고... (하지만 벌써 10병 이상 마셔봤고 ㅋㅋ)

그런데 좋은데이에서도 신제품으로 과일소주를 컬러시리즈로 출시했네요.


유자맛 옐로, 석류맛 레드, 블루베리맛 블루. 이렇게 술집에 다 있으면 결국 하나씩은 맛보게 되지 않을까 싶은 ㄷㄷ



대학 새내기 시절 신촌에서 과일소주를 어찌나 많이 먹었던지... 컬러스라는 단골술집은 아직도 생생하게 기억납니다.

그땐 레몬소주가 제일 잘 나갔던 것 같고, 요구르트 소주도 인기였었죠.


벌써 10년 이상 지난 이야기인데, 그 때의 유행이 재현되는듯한 느낌이랄까요?



순하게 상큼하게 좋은데이 옐로우, 순하게 새콤하게 레드, 순하게 달콤하게 블루라는 설명을 보면 대략 맛을 예상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터키에서 석류쥬스를 많이 먹긴 했지만, 전 새콤한 맛보단 상큼한 옐로우가 입에 맞을 것 같네요.



6월에 풀린다고 해서 아직 먹어보진 못했지만, 먹어본 사람들에 의하면 짱맛이라던데말이죠...

좋은데이는 테이스티로드에 나오는 전 슈가 멤버 박수진이 모델이기도 하죠. 배용준과 결혼이라니 ㄷㄷㄷ



2015년 5월 포스터로 이미 3개가 나올 예정이라고 티저 포스터가 있었네요. 좋은데이 컬러시리즈로 적극 홍보할듯한...



순~하게 색다르게 즐겨라. 우리나라 소주 판매량도 이제 급증하려나요? 

일단 13.5도로 약하니 한번에 3병을 다 마셔보는 건 큰 무리가 아닐듯 합니다.



여자들이 더 좋아할 것 같은 좋은데이 과일소주 컬러시리즈, 조만간 먹어보고 다시 포스팅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