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렌지노상자/하고 싶은 말

광각렌즈 구입 기념으로 카메라 덜렁 들고 집 앞을 나서서


얼마 전 우연한 기회로 구입하게 된 캐논 dsrl...

처음엔 번들렌즈로만 잘 쓸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지만,

얼마 가지 않아 구입하게 된 쩜팔렌즈! 

여친렌즈라고도 불리는 50mm 1:1.8 II 를 구입하고 만족했지요.

여친은 없어도; 인물사진과 음식사진이 참 잘 나오더군요.


그러나 잠시 망원 줌렌즈 뽐뿌가 왔으나, 무난히 넘기고...

광각렌즈의 뽐뿌는 도저히 넘어갈 수가 없었습니다.


여행을 좋아하다보니 풍경을 멋지게 찍고 싶은 욕심이 있는데,

번들렌즈만으로는 그 욕심이 채워지질 않더군요.


결국 광각렌즈를 미친듯이 알아보게 되었습니다.

용의선상에 있던렌즈는 대략...

캐논 10-22mm vs 시그마 10-20mm 정도!


slr클럽에도 10-22 중고 물량이 많지 않고 나와도 금방 팔리는 상태...

토키나 12-24mm 좋다는 말에 12-24도 찾아봤더니, 시그마 12-24mm 매물 발견!


결국 가장 유력했던 캐논 10-22mm 를 포기하고 시그마 12-24mm 4.5-5.6 HSM으로 결정!

바디가 크롭 1.6짜리라서 12mm로 하더라도 19mm정도 나오겠지만, 나중에 풀바디로 교체하게 되더라도 쓸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진 렌즈!


그리하여 사진 생초보가 방금 구입한 광각렌즈 장착된 카메라를 들고 무작정 집을 나섰습니다.




전 이런 왜곡된 느낌이 너무 마음에 들더군요.

그래봐야 20mm정도라서 심하게 왜곡되지도 않는 크롭바디.


이 곳이 이렇게 넓은 곳이 아닌데... 



당장 피사체가 될 사람이 없어서 대두샷이나 롱다리샷은 다음으로 미루고...

일단 다시 방으로 들어와 십자가 하나 찍고!



다른 길로 다시 나섰습니다.



날씨가 맑아서 좋은 사진을 기대할 수도 있을 것 같은데요!



한천교에서 바라본 중랑천의 모습.

태양때문에 하늘빛이 제대로 나오진 않았네요.


조리개 조절이라도 했어야 하는데, 오토로만 놓고 찍었더니...



해를 품은 강



확실히 해를 등지니까 하늘 색감이 좋아지네요.



한천교가 예쁘네요.



해를 품은 강2 아... 천인가?



자세를 잘 잡아서 마치 물에 들어가 찍은 것 마냥!



광각렌즈... 사랑할 것 만 같습니다!



슬슬 돌아가야 ㅎㅎ



자전거 타는 사람들이 많은데, 일부러 사람들 안 보일 때 찰칵...

광각렌즈라 실제로 보이는 것 보다 가까이 있는데, 사진을 찍으려 하면 거부감을 느낄 수도 있으니까요.



이제 정말 돌아가야겠습니다.



캐논 350d 에 물린 시그마 12-24 렌즈로 바라본 주변 모습들...

제가 아직 사진 생초보라 그리 멋진 사진은 건지지 못했지만 너무 재미있었습니다.


곧 일본 돗토리현으로 여행을 가게 되는데, 그 때 광각렌즈로 멋진 모습 많이 담아두고 싶네요!




 
[여행사/숙박/항공 모음]

1. 온라인투어 : 올 해 여행들을 여기서 했습니다. 날짜별로 여행 일정 찾기가 쉽게 되어있습니다.
2. 땡처리닷컴 : 땡처리 여행상품, 싸게 좋은 여행상품을 고를 수 있습니다.
3. 투어익스프레스 : 말이 필요없는 Daum 여행, 투어익스프레스입니다. 
4. 쥬얼리 모두투어 : 상품이 많진 않지만 크루즈여행 등 특이한 상품들이 있습니다.
5. 옥션숙박 : 숙박이 필요할 땐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6. 싱가포르항공 : 싱가로프에 가거나, 경유항공으로 저렴한 항공권을 이용하실 때 사용하세요.